기타2020. 11. 3. 19:46

SF 장르의 창작물에서 인공섬을 만들거나 해저 밑에 도시를 건설하는 장면을 볼 수 있습니다.

 

해저의 깊은 곳 심해는 인류에게 있어서 우주 다음으로 미지의 세계입니다.

 

인류의 상상을 초월한 무엇이 있을지도?

'기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다는 인류의 개척지가 될까?  (0) 2020.11.03
창작이란 모방에서 시작된다  (0) 2017.09.09
록맨 시리즈의 제로에 대해서  (1) 2014.04.18
과거와 현재의 로봇  (0) 2014.03.30
미완(未完)의 성계 시리즈  (1) 2012.07.11
티스토리 첫글  (0) 2012.07.07
Posted by 암흑요정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만화 관련2017. 11. 14. 23:39

 

철인 캉타우

1976년

어린이 잡지 소년생활에 연재.

 

철인 캉타우 시그마

2011년 8월

파란 카툰에서 연재.

 

캉타우

와이랩 슈퍼스트링 프로젝트

http://www.webtooninsight.co.kr/Forum/Content/4597

2018년에 공개 예정.

Posted by 암흑요정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만화 관련2017. 11. 5. 00:37

캐릭터의 작화 만큼이나 배경의 작화도 중요합니다.

 

배경이 작붕(작화붕괴)하게 되면……

캐릭터의 작붕 만큼의 파괴력이 나오지요.

 

캐릭터가 살아도 배경이 없으면 의미없고,

배경이 살아도 캐릭터가 없으면 의미없다.

 

ps. 퀴즈! 이 그림의 배경에 잘못된 것은 무엇일까요?

 

Posted by 암흑요정

댓글을 달아 주세요